속보"롯데그룹, 식음료 소비자 유통 ...

컨텐츠


기사보기

유통기한 지난 화장품 그냥 썼다간 피부에 ‘毒’

배우 이태곤 폭행사건, 진술 엇갈려 대질조사 예정

기사입력 : 2017.01.11 19:02 (최종수정 2017.01.11 19:02)
SNS공유횟수3
[글로벌이코노믹 최성해 기자] 배우 이태곤(40)이 폭행당한 사건과 관련, 경찰이 당사자들간 대질조사를 벌일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는 경기 용인서부경찰서는 11일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공동폭행) 혐의로 이모(33)씨와 신모(33)씨를 형사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들은 지난 7일 오전 1시께 용인시 수지구의 한 호프집 앞에서 이태곤이 악수 요청을 거부했다는 등의 이유로 얼굴 등을 수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중 이씨가 주먹과 발로 이태곤을 주로 폭행했고, 신씨는 폭행 가담 정도가 경미하다고 조사된 것으로 알려졌다.

단 이들의 진술이 엇갈려 추후 대질조사 등을 거쳐 사건을 결론낼 예정이다..

한편 피의자 중 신씨는 서울 강남에 있는 종자 무역업체 A사 대표의 아들인 것으로 알려졌다고 연합뉴스는 전했다. .


최성해 기자 bada@

[TODAY HOT NEWS]

<저작권자 © 글로벌이코노믹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뉴스>사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