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시진핑 '일대일로' 행보 시작...파키스탄 방문, 50조6000억원 경협

공유
0


시진핑 '일대일로' 행보 시작...파키스탄 방문, 50조6000억원 경협

center
일대일로 프로젝트
[글로벌이코노믹 김대호 기자]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오는 20일 이틀 일정으로 파키스탄을 공식 방문해 50조600억 원 규모의 경제협력을 논의한다고 파키스탄의 데일리타임스가 17일 보도했다.

일대일로의 공식행보를 시작하는 것이다.

이에 앞서 타스님 이슬람 파키스탄 외교부 대변인도 "시 주석이 고위급 대표단과 함께 20∼21일 파키스탄을 방문한다"고 발표했다.

중국과 파키스탄은 중국 신장자치구 카스(喀什)에서 파키스탄 과다르 항구까지의 3000㎞를 도로와 철도로 잇는 프로젝트를 구상하고 있다.

파키스탄의 데일리타임스는 이 사업 중 중국이 이란-파키스탄 가스관과 발전소 건설 등 파키스탄 내 에너지 분야에 340억 달러, 기반시설 건설에 120억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중국은 그 댓가로 과다르 항구의 40년간 운영권을 확보한다.

center
중국 시진핑 국가주석
이 사업은 중국이 추진하고 있는 '일대일로'(一帶一路)의 핵심 프로젝트이다.

과다르 항은 세계 원유수송의 20%가 통과하는 호르무즈 해협에 근접해 있다.

말라카 해협을 지나는 현재의 수송로를 이곳으로 돌릴 경우 중국으로서는 1만2000㎞의 중동산 원유수송 거리를 2395㎞로 단축할 수 있게 된다.
김대호 기자 tiger82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