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일, 고수, 걸그룹 AOA 멤버 설현…SK텔레콤의 '이상한 생각'

기사입력 : 2015-04-29 09:2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수환 기자]
SK텔레콤이 신규 광고 캠페인 ‘이상하자’를 다음달 1일부터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신규 광고 캠페인 ‘이상하자’의 메인 모델은 배우 박해일, 고수, 걸그룹 AOA의 멤버인 설현을 비롯해 윤소희, 김응수, 성지루 등이며 그 외에도 다양한 배우들이 개성 있는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새 캠페인 ‘이상하자’의 의미는, 통신사 간 과도한 경쟁을 벗어나기 위해 그 누구도 시도하지 않았던 ‘이상(異常)’한 시도로 고객이 기대하는 ‘이상(以上)’의 혁신적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들에게 꾸준히 사랑 받는 ‘이상(理想)’적인 통신사가 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먼저 여러가지문제연구소 김정운 소장, JYP 박진영 프로듀서의 입을 통해 ‘이상하자’ 캠페인의 의미를 담은 예고편을 이달 25일부터 방송한 데 이어, 다음달 1일부터는 광고와 드라마가 결합된 국내 최초 퓨전 사극 형식의 광고드라마가 전파를 타게 된다.

SK텔레콤은 가상의 시대를 배경으로 처음 접했을 때 모두가 이상하다고 여길 만한 생각과 물건이 등장하는 론칭편을 시작으로, ‘이상하자’는 슬로건을 다양한 상품 및 서비스에 부합시킨 광고 시리즈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SK텔레콤은 ‘이상하자’ 광고 캠페인 시작을 기념해 박해일, 설현 등 출연 모델들과 함께 ‘이상하자’ 캠페인 제작발표회를 청담동 드레스가든에서 29일 개최한다.

이 자리에서 여러가지문제연구소 김정운 소장, JYP박진영 프로듀서, 웹툰작가 김풍 등 우리 사회 다방면에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는 인사들의 삶의 철학에 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릴레이 토크 콘서트도 열릴 예정이다.

광고 캠페인에 앞서 지난 24일부터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발매가 시작된 ‘이상하자’의 캠페인 OST도 주목을 받고 있다. 캠페인 OST는 애프터스쿨의 레이나, 랩퍼 버벌진트, 그룹 팬텀의 한해가 함께 불렀다.
김수환 기자 ksh@ 김수환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