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비 내리는 길거리 포장마차’ 포차어게인, 종로 상권에 '승부수'

공유
0


‘비 내리는 길거리 포장마차’ 포차어게인, 종로 상권에 '승부수'

[글로벌이코노믹 편도욱 기자] ‘비 내리는 길거리 포장마차’를 표방한 실내포차 프랜차이즈 포차어게인이 서울의 중심부이자 대표 상권 중 하나인 종로에 문을 열었다.

지난 해 10월 안양일번가 1호점(직영점)을 시작으로 강남, 신림, 구로디지털단지, 가로수길, 신천, 부천, 광명 등 상업적 요충지에 잇따라 매장을 연 포차어게인은 이번 종로관철점 오픈했다.
이번에 오픈한 포차어게인 종로관철점은 종각의 ‘젊음의 거리’(구 피아노거리) 인근에 위치해 있으며, 매장 규모는 53평에 테이블 수 33개로 120~130명 정도를 수용할 수 있다.

이 매장이 위치한 종각 상권은 종각역 4번 출구의 보신각을 중심으로 청계전 북쪽 도로를 따라 산업은행 본점과 종로2가 사거리 부근까지 이어져 서울 시내에서도 손 꼽히는 상권이다. 특히 젊음의 거리는 프랜차이즈 매장의 각축장이라고 할 만큼 각종 외식·주류 브랜드 매장들이 들어서 있는 곳이다.

포차어게인 관계자는 “종로 상권은 서울의 근현대사와 함께 해 온 대표적인 상권인 만큼 이 곳에 매장을 오픈했다는 것에 큰 의미를 두고 있다”며 “직장과 학원가가 함께 있어 평일 저녁에도 항상 붐비고, 곧 다가올 연말에는 각종 송년회 행사로 예약을 하지 않으면 자리를 찾기 어려울 정도로 고객 유입량이 많은 곳이어서 높은 수익을 낼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toy100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