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 신도림 근처 변전소 주유소 폭발? 영등포 주민 누리꾼들 '유리창 깨질정도의 폭발음 들었다" 제보 속출

기사입력 : 2017-03-12 00: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1일 서울시 영등포구 신도림 변전소 근처 주유소 식당에서에서 대형 폭발음이 들렸다는 제보가 속출하고 있다. 사진=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이코노믹 조규봉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이 파면 서고를 받던 10일 서울시 상암동에서는 대형화재가 발생했다. 그리고 그 다음날인 11일 영등포쪽에서 대형 폭발음이 들렸다는 제보가 속출하고 있다.

11일 일부 누리꾼들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영등포 신길동 폭팔화재가 발생했다"며 "주유소 혹은 변전소가 폭발한 듯하다. 창문이 흔들릴 정도"라고 상황을 긴급하게 전했다.

또 다른 누리꾼은 "영등포 폭발 대림3동 수정교회 옆 상가건물"이라며 "건물들 유리도 많이 깨졌다"고 말했다.

특히 한 누리꾼은 "영등포 신도림 대림폭발장소가 변전소 주유소 식당 은행"이라고 말해 구체적인 장소가 곧 확인될 예정이다.
조규봉 기자 ckb@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