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한진중공업 재무제표 감리 착수

기사입력 : 2017-03-21 20:10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한진중공업이 지난해 8월 공시한 반기보고서와 관련 금융감독원이 감리에 착수했다. 사진은 한진중공업이 당시 공시한 반기보고서 내 전기 재무제표의 재작성 부분.
[글로벌이코노믹 유병철 기자] 금융감독원이 한진중공업의 2014~2015사업연도 재무제표에 대한 감리에 착수한다.

금감원은 지난해 8월 한진중공업이 2016년 반기보고서를 제출하면서 2014년과 2015년 재무제표에 손실을 뒤늦게 반영한 것과 관련, 당시 재무제표 작성 및 외부감사가 적절히 이뤄졌는지 살펴보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한진중공업의 외부감사인은 2014년과 2015년에는 삼일회계법인이었으나 지난해부터 안진회계법인으로 바뀌었다.

한진중공업은 지난해 8월13일에 2016년 반기보고서를 제출했다. 이 회사는 당시 주석을 통해 "2015년 12월31일 이전 회계연도의 회계추정의 오류와 관련해 2015년 12월31일과 2014년 12월31일로 종료되는 보고기간의 재무제표를 재작성했다"고 밝혔다.


유병철 기자 ybsteel@g-enews.com

관련기사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