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니카미놀타, 몸체취 측정기 '쿤쿤바디' 개발

기사입력 : 2017-07-18 18:2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코니카미놀타가 오사카공업대학과 함께 개발한 몸체취 측정기 '쿤쿤바디'. 자료=쿤쿤바디 공식사이트

[글로벌이코노믹 노정용 기자]
우리 몸의 신경 쓰이는 냄새를 시각화한 뒤 이를 줄이는 대책을 조언해주는 몸체취 측정기가 나왔다.

코니카미놀타는 오사카공업대학과 함께 우리 몸의 신경 쓰이는 냄새를 시각화하고 수치로 검출할 수 있는 몸체취 측정기 '쿤쿤바디(Kunkun body)'를 개발했다고 쿤쿤바디 공식 사이트를 통해 발표했다.

코니카미놀타는 지난 13일부터 일본의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 '마쿠아케(MAKUAKE)'에서 '쿤쿤바디'를 선행 판매하고 있다.

손바닥만한 크기의 '쿤쿤바디'는 땀이나 피지 등 냄새의 원인이 되는 5종류의 성분을 감지하는 센서가 장착돼 있다. 겨드랑이나 귀 뒤쪽 등 신경이 쓰는 부분에 기기를 대고 20초 정도 지나면 냄새의 강도를 측정해 스마트폰 앱으로 데이터를 전송한다.

스마트폰 화면에는 냄새의 강도가 10단계로 표시되며, 냄새를 줄일 수 있도록 조언이 뒷따른다.

이 기기는 인터넷을 통해 고객 의견을 취합한 뒤 3만엔(약 30만원) 정도의 가격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앞서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선행 판매되는 가격은 할인가격으로 판매되며 펀딩 목표 금액은 225만엔(2252만4975원)이다.


노정용 기자 noja@g-enews.com 노정용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일본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