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창민 대우건설 사장 14일 사임

기사입력 : 2017-08-14 13:36 (최종수정 2017-08-14 16:0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조항일 기자]
박창민 대우건설 대표이사 사장이 14일 사임했다.

대우건설은 이날 박 사장이 사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8월 대우건설 사장에 취임한 박 사장은 회계 이슈를 마무리하고 올 상반기 4669억원의 사상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하는 등 경영 성과를 내면서 대우건설을 이끌어 왔다.

대우건설은 박 사장이 갑작스런 사임을 결정하게 된 이유에 대해 최근 선임절차에 대한 논란에 휩싸이면서 일각에서 박 사장의 사임과 대우건설의 매각절차 중단을 요구하는 등 'CEO 리스크'로 인해 진행 중인 매각작업에 차질을 빚을 것을 우려해 자진사임을 결심하게 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대우건설은 박 사장 사임에 따른 경영공백 최소화를 위해 정관 및 이사회 규정에 따라 수석부사장이 사장 직무를 대행하며 조직 및 수행중인 사업을 안정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조항일 기자 hijoe77@g-enews.com 조항일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부동산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