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가르드 IMF 총재 "소득주도 성장은 경제 속도와 발맞춰 진행해야"

기사입력 : 2017-09-11 20:2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크리스틴 라가르드(Christine Lagarde) IMF 총재가 11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방한성과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글로벌이코노믹 노정용 기자]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는 11일 프레스센터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핵심정책인 소득주도 성장론은 경제성장 속도와 발맞춰 합리적으로 진행해야 한다"는 견해를 밝혔다.

라가르드 총재는 "최저임금을 올리면 사람들이 더 많이 소비함으로써 내수를 진작하고 경제성장에서 균형을 잡을 수 있다"며 "이런 경제정책들이 합리적이고 경제 성장 속도와 발맞춰 진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한국의 IMF 구제금융 신청 이후 구조개혁을 잘했다고 평가한 뒤 "젊은 여성과 청소년의 사회 접근성을 높인 부분이 상당한 개선을 보였다"고 말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또 정부 차원에서 공정한 법적 체계를 구축하고, 2차 소득자에 불리한 과세가 적용되지 않도록 조세제도를 개선해야 하며 보육센터 증진 등도 중요하다고 말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한국경제와 관련, "외부 불확실한 여건 속에서도 한국 경제는 견고한 포지션을 유지해왔다"며 "강력한 성과를 보여왔고 재정적인 여력도 있다. 또 강력한 회복력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노인층 안전보장망 확보, 여성 참여 기여를 신경써야 한다"며 "여성에 대한 참여 증진과 혁신, 그리고 공정한 경쟁 사회 조정 등이 한데 어우러진다면 성과를 낼 수 있다. 한국 경제를 낙관적으로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노정용 기자 noja@g-enews.com 노정용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