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대내외 불확실성으로 상승 전망-POSRI

포스리 “美 잭슨홀 회의 이후 외환시장 진단 및 원/달러 전망” 보고서 발간

기사입력 : 2017-09-14 15:4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윤용선 기자]
원/달러 환율이 대내외 불확실성 요인 상존으로 장기 균형환율(1,110원~1,130원)보다 약 10원~40원 가량 높아질 것으로 전망됐다.
center



포스코경영연구소(이하 포스리)은 “美 잭슨홀 회의 이후 외환시장 진단 및 원/달러 전망”이란 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유지호 수석연구원은 “내년도 경영계획을 준비하기 위해 국내 기업들은 사채 발행 비용 증가 등 금융비용 상승 가능성에 대비하고, 원칙에 입각한 보수적 환위험관리와 외화 유동성 관리를 통해 대외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center

2017년 하반기 원달러 환율은 “1,120~1,160원”수준을 예상했다. 미국발(發) 정책 불확실성의 점증 및 대북 리스크 확산에 따라 안전자산 수요심리로 읶해 원/달러 환율은 상승압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했다.

2018년은 “1,110~1,170원”을 예상했다. 주요국 통화정책 정상화 등 글로벌 유동성 축소, 중국 등 신흥국 금융불안 재확산 우려 등으로 원화 변동성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윤용선 기자 yys@g-enews.com 윤용선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