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유치원총연합회 휴업 철회… "학부모들 불편 있어서는 안돼"

기사입력 : 2017-09-17 19:5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최정혜 한국유치원총연합회 이사장 등 한국유치원총연합회 소속 전국 지회장들이 '휴업 철회 기자회견'을 하며 사과의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정혜 이사장 등 한국유치원총연합회(한유총) 관계자들은 17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휴업, 휴업 철회, 휴업철회 번복 등으로 학부모와 국민에게 불편과 심려를 끼친 점에 사과한다며 성명을 발표했다.

한유총 이희석 수석 부의장은 이날 정론관에서 "먼저 휴일에도 불구하고 한국유치원총연합회 휴업 철회 기자회견장에 오신 기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올린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한유총 소속 전국 회장들은 오는 18일 월요일과 25일부터 29일 예정되었던 휴업을 철회하고 정상 운영을 하기로 했다는 말씀을 드리면서 최정혜 이사장님의 말씀을 듣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최정혜 한유총 이사장은 "사립유치원의 휴업 안내로 학부모님들께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하다는 말씀 올리겠다"고 사과했다.

특히 최정혜 이사장은 "앞으로 한유총과 소속 회원들은 유아들이 행복한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한유총 전기옥 서울지회장은 "휴업을 철회하게 된 이유는 교육부가 한유총을 유아교육정책 파트너로 인정하고 정책 참여를 보장한 만큼 그동안 협의된 사항을 성실히 이행하고 유아교육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자는 대다수의 회원들의 의견을 존경, 더 이상 아이들과 학부모들의 불편이 있어서는 안 되겠다는 데 대해 의견을 같이했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일부 언론들의 사립유치원 잇속 챙기기라는 보도 이전에 왜 사립유치원들이 휴업을 하려고 했었는지에 대한 이유와 아픔에도 많은 관심과 보도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최수영 기자 nvi203@g-enews.com 최수영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