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 누가 꽃이야? 함박 미소 머금고… '일상이 화보'

기사입력 : 2017-10-12 21:3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소녀시대 윤아가 꽃보다 아름다운 미모를 뽐냈다. 사진=윤아 인스타그램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천진영 기자]
소녀시대 윤아가 꽃보다 아름다운 미모를 뽐냈다.

과거 윤아는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풍성한 핑크색 꽃다발과 함께 한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윤아는 활짝 미소를 머금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착용한 하늘색 상의가 꽃들의 색과 대조되면서 윤아의 얼굴이 더욱 환하게 빛났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너무 아름답네요" "누가 꽃이야?" "역시 융프로디테(윤아+아프로디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아는 12일 오후 부산 해운대 영화의전당 야외무대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배우 장동건과 함께 사회를 맡았다.
천진영 기자 cjy@g-enews.com 천진영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