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시세 6일 660만원대가 진짜바닥?... 다시 1000만원 돌파 눈앞, 개미들 들어갈까 '고민중'

비트코인 캐시 38% 폭등 이더리움 클래식 14% 올라

기사입력 : 2018-02-09 07: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빗썸 홈페이지 오전 7시13분.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중국 등 세계 각국의 규제강화로 폭락하던 가상화폐가 모두 상승랠리를 펼치고 있다.

9일 가상화폐 거래소인 빗썸에 따르면 비트코인 캐시는 오전 7시 13분 24시간 대비 37% 폭등한 105만 7000원을 기록하고 있다.

대장격인 비트코인도 5% 오른 932만원대에 거래되고 있다. 이더리움은 2% 오른 21만원, 라이트코인은 3% 오른 16만7000원, 이오스는 4% 오른 9110원 등을 기록하고 있다.

이밖에 비트코인 골드는 17% 오른 10만 7300원, 제트케시 15% 오른 47만5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최근 가상화폐 폭락은 전 세계에서 악재가 쏟아져 나온 탓이다. 한국과 중국의 규제책이 미국, 인도 등으로 확대되고 있다.

중국의 경우는 해외 거래소와 가상화폐 관련 모든 웹사이트를 차단했다.

가상화폐투자자들은 “비트코인은 지난 6일 660만원대가 진바닥 이었던 같다”며 “거래소를 폐쇄하지 않는한 다시 상승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트코인에 투자하고 있는 김모씨(56)는 "지난주에 매도 했는데 다시 들어갈까 고민 중"이라고 했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