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촌, 이명박과 무슨 인연? 아침부터 뜨거운 감자... 청담동 매입 빌딩 현시세 200억 '대박'

기사입력 : 2018-03-15 08:4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유인촌 전 장관이 온라인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유인촌 전 장관이 온라인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15일 새벽 6시35분경 이명박 전 대통령이 15시간이 넘는 고강도 검찰 조사를 마치고 귀가하면서 유인촌 장관이 MB를 배웅했기 때문이다.

누리꾼들은 지지자가 거의 없는 MB의 고립무원 상태에서 그를 ‘의리남’으로 부르고 있다.

유 전 장관은 중앙대 연극영화과에 재학 중이던 1974년 MBC 공채 탤런트 6기로 입사해 연기생활을 시작했다.

유 전 장관은 특히 1989년 방영된 드라마 ‘야망의 세월’에서 MB의 현대건설 시절 캐릭터 ‘박형섭’ 역할로 큰 인기를 얻은바 있다. 이 드라마로 실존 인물인 이명박 전 대통령에 대한 대중의 호감도를 크게 상승시켰다.

한편 유 전 장관은 1997년 청담동에 위치한 빌딩을 매입했는데, 현재 이 빌딩의 시세는 약 2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