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증시 다우지수 시진핑發 훈풍에 날갯짓...가상화폐 비트코인, 이더리룸, 리플 '빨간불'

기사입력 : 2018-04-11 07: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1일 오전 7시 현재 빗썸 거래소에서 비트코인 시세는 전일 대비 0.28% 올라 742만 8000원을 나타내고 있다.리플은 전일 대비 0.92% 올라 532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더리움은 2% 올라 44만 8000원이다. 빗썸 홈페이지.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등의 버블이 조만간 터질 것 이라는 경고가 잇따르고 있어 투자자들이 불안해 하고 있다.

미국 뱅크오브아메리카(BOA)의 마이클 하트넷 수석 투자전략가는 “가상화폐의 대표인 비트코인이 가장 높은 배수를 기록 했었고 현재 추세를 보면 거품이 붕괴될 시점에 와 있다”고 전망했다.

11일 오전 7시 현재 빗썸 거래소에서 비트코인 시세는 전일 대비 0.28% 올라 742만 8000원을 나타내고 있다.

리플은 전일 대비 0.92% 올라 532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더리움은 2% 올라 44만 8000원이다.

퀀텀도 1% 내려 1만 4500원, 비트코인 골드는 2.03% 내려 4만34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또 비트코인 캐시 70만 2000원, 라이트코인 12만3500원, 대시 32만3000원, 모네로 17만8300원, 이오스 6550원, 이더리움 클래식 1만4270원, 재트캐시 19만2000원이다.

뉴욕증시 주요지수가 시진핑 중국 주석의 유화적 발언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화답으로 큰폭으로 올랐다.

한편 10일(미국시간)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시진핑발 훈풍에 전장보다 428.90포인트(1.79%) 오른 2만4408에 거래를 마쳤다.

기술주 중심 나스닥지수는 143.96포인트 오른 7094에 장을 마쳤다.

시 주석은 이날 보아오 포럼 연설에서 “중국은 무역 흑자가 목표가 아닌 수입 확대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