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송민호 개명 고민? '이불 밖은 위험해' 시우민 등 '3민석' 출격

송민호, '송민석'으로 개명 고민? "나도 민석이가 되고 싶어요"

기사입력 : 2018-05-17 12:2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위너 송민호와 엑소 시우민이 '이불 밖은 위험해'에서 만난다. 사진=MBC
[글로벌이코노믹 김현경 기자]
'삼민석'과 로꼬, 위너 송민호가 뭉친다. 17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이불 밖은 위험해'(이하 '이불 밖')에서 이들의 남해 공동 휴가가 펼쳐진다.

마지막으로 본 드라마가 2009년 방영된 '꽃보다 남자'일 정도로 훈련에만 매진했던 김민석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가 휴가 계획자로 나선다. 김민석 선수는 첫 휴가를 제대로 즐기기 위해 사전답사는 물론 버킷리스트까지 준비해왔다.

이번 휴가에서는 배우 김민석, 가수 시우민(본명 : 김민석),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 김민석까지 총 세 명의 '김민석' 조합이 특히 눈길을 끈다. 어색했던 첫 만남도 잠시, '김민석'들은 어느새 모래성을 쌓으며 동심으로 돌아가고 '삼민석'만을 위한 토크쇼를 진행하는 등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줬다. 이들을 지켜보던 송민호는 급기야 "저도 민석.."이라며 개명 의지를 표출해 웃음을 안겼다.

제작진은 그동안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외향적인 모습을 보여줬던 송민호의 반전 매력을 볼 수 있을 것이라 예고했다. 송민호는 독특하고 미스터리한 짐을 한가득 챙겨와 아이템 부자 로꼬를 제치고 '집돌이 끝판왕'에 등극했다.

위너 송민호와 엑소 시우민의 호흡 역시 기대를 모은다. 음악방송에서 선후배 사이로 만난 게 전부였던 두 사람이 룸메이트로 만났다. 예상치 못한 '한밤의 숨바꼭질' 소동에서 시우민이 송민호를 위해 직접 나서는 등 기대 이상의 케미스트리로 눈길을 끌었다는 전언이다.

'삼민석'과 로꼬, 송민호의 호흡이 궁금증을 자아내는 MBC '이불 밖은 위험해'는 17일(오늘)밤 11시 10분 방송된다.


김현경 기자 khk@

김현경 기자 khk@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