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부친상, 3대가 함께한 가족사진 보니 '뭉클'

기사입력 : 2018-08-10 12:4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방송인 강호동이 10일 부친상을 당했다. 사진=방송화면
[글로벌이코노믹 김현경 기자]
방송인 강호동이 부친상을 당해 큰 슬픔에 빠졌다.

10일 한 매체 보도에 따르면, 강호동의 부친이 이날 오전 서울의 한 대형병원에서 숨을 거뒀다. 사인은 숙환(오래된 병)이다.

강호동은 지난해 초 한 방송에서 3대가 함께한 사진을 공개하며 가족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표현한 바 있다.

당시 그는 "30대에는 애정표현을 못했는데, 40대 되니까 되더라"면서 "아버지에게 뽀뽀도 한다. 한번 하기가 힘들지, 하고 나면 계속 하게 된다"고 말했다.

강호동은 "5년 전에 내가 일이 생겨 방송을 쉴 때 부모님을 찾아갔는데, 아무도 그 말씀을 안하시더라. 오히려 다른 이야기를 하며 웃으셨다"며 나이가 들어가며 깨닫게 되는 '부모마음'을 전하며 울컥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강호동 측은 가족들끼리 조용히 고인을 보내기 위해 장례식을 비공개로 치르기로 했다.


김현경 기자 khk@ 김현경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