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민의 인류의 스승] 석가모니·공자·소크라테스·예수의 삶과 가르침의 교집합을 찾아서

(53) 완전한 자

기사입력 : 2018-10-10 07:5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left
강정민(변호사·소설가)
인류의 스승들이 우리에게 제시하는 궁극의 경지는 완전한 자가 되는 것입니다. 예수는 ‘제자가 그 선생보다 높지 못하나 무릇 온전하게 된 자는 그 선생과 같으리라’고 말하였고(누가복음 6장 40절), 석가모니는 무상정등각(無上正等覺)을 통한 열반(涅槃)을, 공자는 지천명(知天命), 이순(耳順), 종심(從心)의 경지를 이야기합니다. 소크라테스는 하늘의 지혜를 통해 덕을 가꾸어야 한다고 이야기합니다.

문제는 완전한 자란 어떤 사람이고, 과연 그렇게 되는 것이 가능한가 하는 점입니다. 공자가 말한 종심(從心)의 경지는 마음 가는 대로 행하여도 법도에 어긋남이 없다는 의미입니다. 예수가 말한 죄로부터 자유로워진 절대 자유의 경지와 같은 맥락입니다. 예수는 제자들에게 ‘너희가 내 말에 거하면 참으로 내 제자가 되고 진리를 알지니 진리가 너희를 자유롭게 하리라’고 말합니다. 그러자 제자들이 자신들은 노예가 아닌 자유인이데 무엇으로부터 자유로워지는 것이냐고 묻습니다. 그러자 예수는 죄를 짓는 자마다 죄의 종이라며 아들이 너희를 자유롭게 하면 너희가 참으로 자유롭게 되리라고 말합니다. 예수의 가르침을 완전히 받아들이면 일체의 죄로부터 벗어나게 된다는 말입니다(요한복음 8장 31절~36절 참조). 석가모니 또한 같은 맥락의 가르침을 펼칩니다. 열반의 경지에 들어선 자는 죄에 미혹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스승들이 궁극적으로 도달하고자 하는 경지가 무엇인지 아시겠습니까? 그렇습니다. 일체의 죄로부터 자유로워진 존재, 즉 죄를 완전히 벗어난 존재입니다.

문제는 어떻게 이러한 존재가 될 수 있는가 하는 것입니다. 이에 관하여 스승들은 이구동성(異口同聲)으로 오직 지혜에 의하여 완전한 자가 될 수 있다고 말합니다. 궁극의 진리를 깨달으면 완전한 자가 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완전한 자로 이끄는 궁극의 진리는 무엇이고 어떻게 그것을 얻을 수 있는 것일까요?

스승들이 공통으로 말하는 궁극의 진리는 무엇일까요?

석가모니, 소크라테스, 예수는 이생의 삶이 아닌 다음 생의 삶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석가모니는 ‘색즉시공(色卽是空) 공즉시색(空卽是色)’의 가르침을 말합니다. 성경은 ‘우리가 주목하는 것은 보이는 것이 아니요 보이지 않는 것이니 보이는 것은 잠깐이요 보이지 않는 것은 영원하다(고린도후서 4장 18절)’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또 우리의 이생에서의 삶은 잠깐 보이다가 없어지는 안개라고 말합니다. “내일 일을 너희가 알지 못하는도다 너희 생명이 무엇이냐 너희는 잠깐 보이다가 없어지는 안개니라(야고보서 4장 14절)”. 소크라테스는 현세의 삶을 통해 우리가 유일하게 주목해야 할 일은 영혼을 가꾸는 일이라고 말합니다. 잘 가꾸어진 영혼은 육신의 감옥에서 벗어나 영원한 집으로 들어가게 된다고 말합니다. 예수는 아예 우리가 죽은 자들이라고 말합니다. “제자 중에 또 한 사람이 이르되 주여 내가 먼저 가서 내 아버지를 장사하게 허락하옵소서 예수께서 이르시되 죽은 자들이 그들의 죽은 자들을 장사하게 하고 너는 나를 따르라 하시니라(마태복음 8장 21·22절)”.

스승들이 설하고 있는 궁극의 진리가 보이십니까?

두 번째 문제는 어떻게 이러한 궁극의 진리에 도달할 수 있는가 하는 문제입니다. 스승들은 각자 그 방법을 제시합니다. 석가모니는 인간 본성에 아로새겨져 있는 불성(佛性)을 찾아야 한다고 말합니다. 공자는 격물치지(格物致知)하여 지천명(知天命)하여야 한다고 말합니다. 소크라테스는 하늘의 지혜로 영혼을 가꾸어야 한다고 말합니다. 예수는 뭐라고 말할까요?

예수는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요한복음 14장 6절)”고 말합니다. 예수의 주장은 매우 독단적으로 보입니다. 그가 이렇게 말하는 근거가 도대체 무엇일까요? 사도 요한은 그 이유를 다음과 같이 설명합니다. “말씀이 육신이 되어 우리 가운데 거하시매 우리가 그의 영광을 보니 아버지의 독생자의 영광이요 은혜와 진리가 충만하더라(요한복음 1장 14절)”. 사도 요한은 예수가 하나님의 말씀 그 자체라고 말합니다. 하나님의 말씀이 육신이 되어 이 땅에 온 존재가 바로 예수이고 그 안에 궁극의 진리가 있다는 것입니다.

어떠십니까? 스승들이 말하는 궁극의 진리에 도달하는 방법의 교집합이 보이십니까?
강정민(변호사, 소설가)


관련기사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