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국감]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 "게임 내 청소년 보호 무엇보다 중요"

확률형 아이템 등을 제한하는 방안을 마련해야…

기사입력 : 2018-10-29 19:26 (최종수정 2018-10-29 19:4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엔씨소프트 김택진 대표
[글로벌이코노믹 표진수 기자]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는 게임 내 청소년 보호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를 위해 확률형 아이템 등을 제한하는 방안을 마련해야한다고 밝혔다.

다만 모바일게임의 청소년 보호 방안은 게임업체의 힘 만으론 어렵다며 정부 등 도움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김택진 대표는 29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종합감사에서 모바일게임에서 청소년 보호 장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조경태,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이 청소년 보호를 위해 확률형 아이템을 규제하는 방안이 필요할 것으로 생각하지 않냐고 김 대표에게 질문했다.

이에 김 대표는 "확률형 아이템 등이 청소년에게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내용에 대해 알고 있다"며 "청소년 보호를 위해선 어떤 희생을 치르더라도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며 "그런 의미에서 확률형 아이템 제한, 결제한도 등에 대해 적극 검토돼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다만 김 대표는 모바일게임은 온라인 게임과 달리 서비스 방식이 달라 엔씨 소프트 등 게임 업체 하나가 아닌 정부 등 관련기관이 힘을 모아야 할 것을 촉구 제언했다.

이에 문화체육관광부 도종환 장관도 "현재 모바일게임 내 청소년 보호를 위한 연구를 진행 중으로 연구 결과가 다음 달에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