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양진호 폭행 피해자, 내일(3일) 경찰 출석…셜록 박상규 기자 동행

공유
0


양진호 폭행 피해자, 내일(3일) 경찰 출석…셜록 박상규 기자 동행

center
양진호 폭행 피해자가 3일 오후 경찰에 출석한다. 사진=YTN 방송화면
[글로벌이코노믹 김현경 기자] 양진호 회장 폭행동영상 속 피해자가 3일 경찰에 출석한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형사 합동수사팀은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으로부터 폭행을 당한 위디스크 전 직원 강모씨를 불러 조사할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강씨는 3일 오후 2시 경찰에 출석해 2015년 성남시 분당구 위디스크 사무실에서 벌어진 양 회장의 폭행에 대해 진술할 계획이다.

그는 폭행 동영상을 최초 폭로한 진실탐사그룹 셜록의 기자와 동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셜록 박상규 기자 페이스북 글에 따르면, 피해자는 폭행사건 이후 트라우마로 IT업계를 떠나 섬에서 은둔생활을 하고 있다.

강씨는 한 라디오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용기를 내 사건을 다시 꺼낸 만큼 양진호 회장의 진정성 있는 사과를 받겠다고 말했다.


김현경 기자 kh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