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아버지 셰프 이른 아침 휘몰아 치는 바람 그리고 남양주식당... 어쩌다 이런일이

기사입력 : 2019-01-11 06:3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성폭행 절대 하지 않았다.”

유명 여성 아이돌 그룹 가수의 아버지가 성폭행 혐의로 피소당한 가운데 11일 아이돌 아버지 셰프가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해 9월 모 식당에서 직원으로 일하던 A씨가 사장이자 셰프인 B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됐다.
고소장에는 충격적인 내용이 담겨 있었다.

해당 여성은 지난해 가게 안과 외부에서 수차례 성폭행을 당했다고 한다. B씨는 현재 혐의를 완강하게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고소인 B씨는 이름만 대면 바로 알수 있는 요즘도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유명 걸그룹의 아버지로 방송에도 출연한 경력이 있다고 한다.

해당 이력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방송도 출연했으면 뻔하다” “남양주에서 큰 식당을 하고 있다”등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