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북부지역 공항서 군 화물기 활주로 이탈하며 화재발생 15명 사망

기사입력 : 2019-01-14 18:2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김경수 편집위원]


이란의 파르스 통신은 이란 북부 알보르즈주 카라지 교외의 공항에서 14일(현지시간) 착륙하던 이란 군 화물기가 활주로를 벗어나 대파되면서 화재가 발생해 탑승하고 있던 15명이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사고가 난 화물기는 보잉 707기편으로 중앙아시아의 키르기스스탄 수도 비슈케크를 이륙해 이란으로 고기를 수송하고 있었다. 조종사가 활주로의 착륙지점을 착각했거나, 활주로가 대형화물기 착륙에 부적합했다는 소식도 있다. 기체는 활주로를 벗어나 공항인근 주택지에도 피해를 끼쳤다.


김경수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김경수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