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 영국 정부, 페이스북 구글 등 IT대기업 디지털 뉴스 규제 움직임

기사입력 : 2019-02-13 00:2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김경수 편집위원]


영국 정부는 12일(현지시간) 미 IT 대기업 페이스북이나 구글 등이 전달하는 뉴스에 대한 규제의 필요성을 주장하는 보고서를 공표했다. 보고서는 질 높은 저널리즘을 유지하기 위해 인터넷상에서 흐르는 뉴스의 신뢰성을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보고서는 영국 정부의 의뢰를 받아 영국 저명 언론인인 프랜시스 케언크로스가 독립적인 입장에서 정리했다. 세계적으로 뉴스를 읽거나 시청하는 환경이 급속히 변화하는 가운데 저널리즘의 장래에 한 획을 긋는 내용이다.

보고서는 “뉴스는 넘쳐나는데, 저널리즘은 위기에 빠져 있다”라고 지적하고 페이크(가짜) 뉴스의 만연 저지를 위해 규제기관에 의해 페이스북 등에 게재된 뉴스의 신빙성을 확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와 더불어 보도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IT대기업에 대한 행동규범의 책정도 요구했다.


김경수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김경수 편집위원(데스크) ggs077@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유럽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