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 노조, 대우조선해양 인수안' 찬반투표 20일 실시

인수안 반대땐 파업 강행할 수도

기사입력 : 2019-02-14 18:1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출처 : 전국금속노동조합 현대중공업지부)
[글로벌이코노믹 남지완 기자]
현대중공업 노조가 대우조선해양(대우조선) 인수안 찬반투표를 20일 실시한다.

현대중공업 노조는 14일 "같은 업종을 인수하면 가업 중복에 따른 인력 구조조정이 불가피하다"며 "대우조선 인수에 대한 찬반투표를 이달 20일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노조는 또 "노조도 인수과정에 경영진과 함께 참여할 생각"이라고 밝혀 노조가 대우조선 인수합병(M&A)에 따른 대규모 구조조정 등 인력감축에 대한 반대입장을 내비쳤다.

대우조선 최대주주인 산업은행(산은)은 지난 12일 현대중공업을 대우조선 인수후보자로 확정하고 다음 초 이사회 승인을 거쳐 본 계약을 체결하기로 했다.

한편 현대중공업노조는 임금단체협상(임단협) 2차 잠정합의안 찬반투표도 20일 진행한다. 노조는 임단협 2차 합의안을 지난달 31일 도출할 예정이었지만 노조 반대로 무산됐다.

이에 대해 회사 관계자는 "노조가 뒤늦게나마 임단협 찬반투표를 추진하기로 해서 다행"이라며 "그러나 임단협 찬반투표에 대우조선 인수안을 연계한 것은 유감스럽다"고 말했다.


남지완 기자 man592@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