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야구선수 이창진 첫 홈런포… 결승 주역

기사입력 : 2019-04-14 18: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뉴시스
기아 타이거즈가 14일 SK 와이번스를 상대로 4-2 승리를 거뒀다. 이창진의 활약이 결정적 역활을 했다.

이창진은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경기에서 2번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창진은 이날 2타수 2안타(1홈런) 2볼넷 2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이창진은 1회 안타, 3회 볼넷으로 매 타석 출루에 성공한 뒤 1-1로 맞선 5회초 1사 1루에서 홈런을 터뜨렸다. 이창진은 상대 선발 문승원의 2구째 직구를 그대로 받아치며 역전 투런포를 쏘아 올렸다. 이창진의 투런포로 KIA는 3-1 역전에 성공했다.

경기 후 이창진은 "홈런을 치는 순간 느낌이 좋았다"며 "데뷔한지 오래됐는데 홈런을 치고 나서 얼떨떨했고, 또 기다려주신 부모님 생각이 많이 났다"고 말했다. 그는 "그동안 열심히 준비했다"며 "어렵게 찾아온 기회를 놓치지 않도록 더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

기아 팬들은 이날 경기에서 승리한 후 “예로부터 기아는 강팀에 강했다. 그야말로 의적이라 할 만한다”며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