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어벤져스: 엔드게임’ 스포일러하다 맞았다…맞을 짓 했다 vs 너무했다

공유
5


‘어벤져스: 엔드게임’ 스포일러하다 맞았다…맞을 짓 했다 vs 너무했다

center
28일 대만 TVBS 방송에 따르면 ‘어벤져스: 엔드게임’ 개봉 첫날인 지난 24일 홍콩 코즈웨이베이의 한 영화관 앞에서 폭행 사건이 발생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 관람을 마치고 나온 한 남성이 영화를 보기 위해 대기 중인 관람객을 향해 영화에서 가장 중요한 반전과 결말을 크게 외친 것이 화근이었다. (사진=TVBS)
홍콩에서 한 남성이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의 결말을 유출했다가 집단 폭행을 당했다.

28일 대만 TVBS 방송에 따르면 ‘어벤져스: 엔드게임’ 개봉 첫날인 지난 24일 홍콩 코즈웨이베이의 한 영화관 앞에서 폭행 사건이 발생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 관람을 마치고 나온 한 남성이 영화를 보기 위해 대기 중인 관람객을 향해 영화에서 가장 중요한 반전과 결말을 크게 외친 것이 화근이었다.
남성의 매너 없는 행동에 일부 관객들은 분노를 참지 못했고, 주먹을 휘두르기까지 했다. 스포일러를 한 남성은 성난 군중에게 얼굴에 피가 날 때까지 폭행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어벤져스: 엔드게임’는 어벤져스 시리즈의 대미를 장식하는 작품이다. 마블은 현재 스포일러를 방지하기 위해 ‘노 스포일러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안소니 루소, 조 루소 감독도 “타노스는 여전히 당신의 침묵을 요구한다”며 관객들에게 캠페인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

'어벤져스:엔드게임'은 지난 24일 국내 개봉과 동시에 134만 명을 동원한 데 이어 이틀째 누적 200만 명, 사흘째 누적 300만 명을 각각 돌파했다. 나흘째인 어제까지 총 관객 470만 7천여 명을 기록하며 관객 500만 명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최지웅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w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