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갑을녹산병원, 관내 지정 병원으로 급부상

공유
0


갑을녹산병원, 관내 지정 병원으로 급부상

녹산동 통장단과 지정병원 협약…관내 협단체 4곳과 협액 맺어

KBI그룹(부회장 박효상) 의료부문인 계열사 갑을의료재단(이사장 박한상)의 갑을녹산병원이 부산 강서구 주민의 건강을 책임진다.

갑을녹산병원은 이를 위해 최근 관내 녹산동 통장단과 지정병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center
갑을녹산병원이 최근 부산 강서구 녹산동 통장단과 지정병원 협약을 맺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KBI그룹
앞으로 갑을녹산병원은 지역주민의 편의와 복지를 위해 봉사하는 녹산동 30여명의 통장과 그 가족의 질병예방과 건강증진을 돕는다.
앞서 갑을녹산병원은 관내 모범운전자회 회원의 건강증진과 질병예방을 위해 강서모범운전자회, 녹산농협 등과 지정병원 협약을 체결했다. 아울러 이 병원은 최근 노인나눔의료재단과 노인인공관절수술 지원 협약을 맺었으며, 병무청 지정병원으로 지정됐다.

황민한 갑을녹산병원 경영원장은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하는 통장단의 건강관리와 질병예방을 위해 이번 협약을 맺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녹산동 통장단이 행복한 동네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만큼 녹산병원 임직원 역시 들은 통장단의 건강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갑을녹산병원은 인공관절클리닉, 어깨통증클리닉, 척추·뇌질환클리닉, 복강경클리닉, 소아성장클리닉, 외상클리닉, 소화기내시경클리닉 등을 운영하고 있다.


정수남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erec@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