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멜론, 브랜드DJ 신설…디즈니·샤넬·나이키 등이 사용자 스타일에 맞춘 플레이리스트 공개

공유
0


멜론, 브랜드DJ 신설…디즈니·샤넬·나이키 등이 사용자 스타일에 맞춘 플레이리스트 공개

center
카카오가 운영하는 뮤직플랫폼 멜론이 29일 ‘멜론DJ’ 서비스에 ‘브랜드DJ’를 신설했다고 29일 밝혔다.
카카오가 운영하는 뮤직플랫폼 멜론이 29일 ‘멜론DJ’ 서비스에 ‘브랜드DJ’를 신설했다. 이를 통해 고객들에게 각 산업 분야 대표 브랜드가 직접 구성한 플레이리스트, 동영상, 매거진, 팟캐스트 등 최신 정보 및 메시지를 다양한 형식의 콘텐츠로 제공하기 시작했다.

각 브랜드DJ 계정에서는 산업계를 대표하는 브랜드들이 사용자들의 선호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플레이리스트를 공개하게 된다. 예를 들어 디즈니는 '동화 같은 하루가 필요할 때', 나이키는 '운동할 때 필요한 노래' 등 키워드별 플레이리스트를 제공한다. 현재 브랜드DJ에는 샤넬, 디즈니, 매거진, 나이키, 예술의 전당, 틱톡, 쏘카 등의 브랜드들이 참여하고 있다.
멜론DJ는 이날부터 이처럼 이용자와 전문가가 직접 구성한 플레이리스트를 공개하는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특히 다음달 6일 공개될 샤넬의 브랜드DJ는 패션쇼 사운드트랙과 샤넬 브랜드 홍보대사들의 플레이리스트를 만날 수 있는 'DJ 플레이리스트', 샤넬의 글로벌 팟캐스트 채널인 '샤넬 3.55 팟캐스트', 컬렉션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엿볼 수 있는 '브랜드 매거진' 등을 동시에 선보인다.

멜론 관계자는 "음악은 개성을 표현하고 정체성을 설명하는 중요 요소로 자리잡고 있다"며 "각 브랜드가 제안하는 새로운 시각의 플레이리스트와 관련 정보를 통해 한층 풍성해진 문화생활을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지웅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w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