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고유정, 아들까지?… 몇 명을 죽인 건가

공유
1


고유정, 아들까지?… 몇 명을 죽인 건가

center


전 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는 고유정(36)을 현 남편이 살인 혐의로 고소했다.

13일 고유정의 현 남편 A(37)씨는 제주지검에 고유정이 자신의 아들 B(4)군을 죽였다는 고소장을 제출했다.
B군은 고유정의 의붓아들로 지난 3월 2일 오전 10시께 충북 청주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B군의 아버지 A씨는 “잠을 자고 일어나 보니 아들이 숨을 쉬지 않아 119에 신고했다”고 진술했다.

고유정은 B군과 다른 방에서 자고 있어 어떻게 죽었는지 모르겠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립과학수사연구소는 B군이 질식사로 숨진 것으로 판단했다. B군에게서 외상이나 장기손상, 약물 및 독극물 등은 발견되지 않았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