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연예톡톡] 또 연예인 마약 파문…YG엔터 소속 아이콘 리더 비아이

기사입력 : 2019-06-14 10:5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left


또 연예인 마약 사건이 터졌다.
YG엔터테인먼터 소속 아이콘 리더 비아이가 장본인이다.

비아이의 마약 구매는 그의 스마트폰 메신저 대화의 상대인 한서희에 의해 공개됐다. 비아이와 한서희는 대화에서 마약류로 지정된 환각제 LSD 구매 등에 대한 대화를 나눴고 이 과정에서 비아이는 대화에서 “그건 얼마면 구하냐”, “너는 구하는 딜러가 있냐”, “엘(LSD, 마약류로 지정된 환각제)은 어떻게 하는거임?” 등 마약과 관련해 수차례 물으며 LSD 대리 구매를 요청했다.

YG측은 “두 달마다 소속 가수의 마약검사를 하고 있다”는 변명을 내놓았으나 오히려 YG대표까지 연루된 의혹을 낳고 있다.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동영상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