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
5

글로벌이코노믹

[2019년 장마 기간] 국지성 집중호우, 6월 7월 …기상청 이번주 날씨 일기예보

[2019년 장마 기간] 국지성 집중호우, 6월 7월 …기상청 이번주 날씨 일기예보

center
2019년 장마 기간은? 이번 주 날씨 장마 비상.

2019년 장마는 예년보다 늦게 시작될 가능성이 많은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그 대신 국지성 집중 호우가 자주 쏟아진다는 전망이다.

장마란 양력 6, 7월에 지속적으로 내리는 비를 장마라고 한다.

오호츠크해 고기압과 북태평양 고기압 사이로 뚜렷한 전선이 생긴다.

북태평양 고기압으로부터 만들어진 수렴대를 장마전선이라고 한다.

6월 하순부터 7월 하순까지 한반도를 거쳐 북상하여 소멸된다.

고온다습한 열대 기류가 들어와 지역적으로 집중호우를 내린다.

우리나라는 장마가 끝나면 본격적인 여름 날씨가 시작한다.

우리나라의 장마 기간은 6월 하순경 제주도에서부터 시작돼 점차 북상하고 종료는 7월 하순경 제주도에서부터 나타나 7월 말이면 중부지방에서도 장마가 완전히 끝난다. 최근 전국적인 기온 상승으로 이상기상이 빈번하게 출현하면서 장마 예측이 어렵게 되었다. 기상청에서는 장마 시작일과 장마 종료일에 대한 예보는 하지 않는다.

올해 장마는 예년보다 빨리 시작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장마전선을 밀어 올리는 역할을 하는 북태평양 고기압이 한반도가 아닌 중국 쪽으로 확장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장마 기간에 중부보다는 남부 지방에 더 많은 비가 집중될 가능성이 크다. 장마 이후에는 무더위 속에 내륙 곳곳에 게릴라성 호우가 내리겠고, 태풍은 예년과 비슷한 1~3개 정도가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강수량은 장마가 있는 6월에는 예년(132.9~185.9㎜)과 비슷하거나 적을 전망이며, 7월(240.4~295.9㎜)과 8월(220.1~322.5㎜)에는 예년과 큰 차이가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김재희 기자 사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