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핫 예고]'여름아 부탁해' 35회 김사권, 이채영에 시계 반납 진짜 결별 수순…이채영, 이영은에 불륜 폭로?!

공유
0


[핫 예고]'여름아 부탁해' 35회 김사권, 이채영에 시계 반납 진짜 결별 수순…이채영, 이영은에 불륜 폭로?!

center
17일 오후 방송되는 KBS1TV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극분 구지원, 연출 성준해) 35회에는 한준호(김사권 분)가 불륜녀 주상미(이채영 분)에게 시계를 돌려주며 결별 굳히기에 들어간다. 사진=KBS1TV '여름아 부탁해' 35회 예고 영상 캡처
17일 오후 방송되는 KBS1TV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극분 구지원, 연출 성준해) 35회에는 한준호(김사권 분)가 불륜녀 주상미(이채영 분)에게 시계를 돌려주며 결별 굳히기에 들어간다.

공개된 '여름아 부탁해' 35회 예고 영상에 따르면 준호가 사직서를 낸 뒤 불륜을 실토하자 주용진(강석우 분)은 크게 분노하고, 상미까지 병원 이사직을 그만둔다.

이날 준호는 상미에게 고급 시계를 돌려주며 "이제 진짜 끝입니다"라고 선언한다.

주용진은 자기 딸 주상미와 불륜을 실토한 한준호에게 격분해 "자네 의사 생명 끝장인줄 알아"라고 위협한다.

화가 난 주용진은 딸 주상미 방으로 달려가 폭력을 행사하려한다. 이를 본 운전기사로 일하는 제부 박수철(손종범 분)이 주용진을 막아선다.

그러나 주상미는 부친 주용진에게 "난 준호씨 사랑해요"라고 소리친다.
다음 날 준호는 출근 걱정하는 아내 왕금희(이영은 분)에게 "병원 그만 뒀어"라고 밝힌다.

한편 금주(나혜미 분)는 동창 정소라(김가란 분)가 사돈인 한석호(김산호 분)의 집에 드나든다고 하자 신경 쓰인다.

석호는 피크닉을 함께 간 소라가 적극적인 스킨십을 시도하자 "소라씨. 이러지 마요"라며 피한다.

또한 소라는 금주에게 "석호오빠 저녁해줄려고"라며 석호 집에 간다고 밝힌다. 석호네 집에 온 소라는 주방에서 석호를 위한 음식을 만드는 등 데이트를 이어간다.

소라가 석호네 집에 간다고 하자 흥분한 금주는 "이제 집에까지 드나든다고"라며 소라가 있는 한석호 집으로 쳐들어간다.

금주가 "나 배고픈데 같이 먹고 가도 되죠? 사돈총각 아저씨"라고 묻자 금주를 좋아하는 석호는 좋아서 어쩔 줄 모른다.

한편 주상미는 일방적으로 결별을 선언한 준호에게 "나 다 말할 수밖에 없어. 우리 관계"라며 그의 아내 왕금희에게 밝히겠다고 전한다.

말미에 전화를 받는 왕금희 표정이 굳어져 주상미가 한준호와 불륜임을 털어놓은 것을 암시한다.

이채영이 불륜녀 주상미 역을 너무 실감나게 그려내 주부들의 공분을 사고 있는 '여름아 부탁해'는 평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