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일상여행] 도심 속 호텔에서 맛보는 '최고의 맛'

공유
0


[일상여행] 도심 속 호텔에서 맛보는 '최고의 맛'

더 플라자, 미쉐린 스타 셰프 포함 레스토랑 4곳 신규 오픈

center
더 플라자가 미쉐린 스타 셰프가 운영하는 곳을 포함해 신규 레스토랑 4개를 오픈했다. 사진은 서울 중심부에 위치한 더 플라자 외경. 사진=더 플라자
한화호텔앤드리조트가 운영하는 더 플라자가 호텔에서 한국 최고의 스타 셰프들의 음식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레스토랑을 새롭게 선보였다.

더 플라자는 지난 1년간 레스토랑 MD 개편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그 결과 모던 한식 레스토랑으로 미쉐린 가이드 서울판 1스타를 획득한 신창호 셰프의 '주옥'과 역시 미쉐린 1스타를 획득한 레스토랑 스와니예의 오너 셰프인 이준 셰프가 준비한 유러피안 파인다이닝 '디어 와일드(Dear Wild)'가 호텔에 자리했다.

여기에 프렌치 요리의 새로운 방향성을 통해 주목받는 이영라 셰프의 샴페인 바 '르 캬바레 시떼(Le Cabaret Cite)'와 마스터 셰프 코리아 시즌 1의 준우승을 차지한 박준우 셰프가 준비한 디저트 카페&와인바 '더라운지'도 고객을 기다린다.

그중 주옥에서는 한국의 사계절의 맛을 만끽할 수 있으며 디어 와일드는 '도심 속의 야생'이라는 키워드로 독창적인 서비스와 메뉴를 선물한다. 르 캬바레 시떼에서는 프랑스 낭만에 취하는 동시에 코리안 크래프트 와인을 즐길 수 있고 더라운지는 건강함을 기본으로 색을 강조한 식재료를 활용한 브런치 메뉴 등을 만날 수 있다.

이와 함께 더 플라자는 이들 4곳의 레스토랑을 통해 서울 도심에서 한국 최고의 미식 메뉴를 제공, 호텔을 방문하는 모든 고객에게 기대 그 이상의 맛과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 더 플라자는 이번 레스토랑 오픈을 바탕으로 휴식이라는 호텔의 기본가치를 넘어 한국 최고의 스타 셰프들이 펼치는 미식 여행을 경험할 수 있는 공간까지 마련해 더 다양한 가치를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 관계자는 "이번에 더 플라자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레스토랑들은 한국에서 가장 유명한 스타 셰프들이 고객 서비스부터 메뉴 구성까지 모든 부분을 직접 기획했다. 세계 어느 곳에서도 경험할 수 없는 특별한 미식을 한 자리에서 선보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