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상황에 따라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재검토”

심상정 정의당 대표,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 청와대 회동 후 밝혀

기사입력 : 2019-07-18 20:5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문재인 대통령과 5당 대표 회동을 끝낸 정의당 심상정 대표가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회담 결과에 대해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시스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18일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의 청와대 회동 후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과 관련, 지금은 유지하겠다는 입장이지만 상황에 따라 재검토할 수 있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심 대표는 "정부가 나서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을 파기해야 한다고 할 수는 없지만, 국회 차원에서는 그 문제에 대한 경고를 분명히 해야 한다는 점을 제가 말씀드렸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파기 주문에 대해 문 대통령이나 청와대 관계자들이 직접 크게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이 문제가 중요하다는 데 공감을 표시했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 문제가 일본 수출규제 국면을 돌파하는 데 매우 중요한 전략적 위치에 있는 의제라는 점을 관련 당사자들이 다 인정했다고 말씀드린다"고 덧붙였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 이태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