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
0

글로벌이코노믹

삼진제약, 선급금 지각공시로 '불성실공시법인'으로 지정

삼진제약, 선급금 지각공시로 '불성실공시법인'으로 지정

center
삼진제약이 선급금 지급 결정 사실을 지연 공시해 '불성실공시법인'으로 지정됐다.

한국거래소는 19일 유가증권시장상장공시위원회를 열고 삼진제약의 세무조사 추징금의 선급금 계상 관련 지각 공시를 심의했다.

거래소는 심의를 끝낸 후 유가증권시장 공시규정 제35조와 제38조의2 근거에 따라 삼진제약의 벌점 4점을 부과했다. 또 이에 따라 삼진제약을 불성실공시법인으로 지정했다.

삼진제약은 추징금에 대한 이의신청 등 행정절차를 밟고 있어 이번 심의가 부당하다는 입장이지만 거래소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