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쑨양 멋쩍은 남자 자유형 200m 2연패… 2위로 골인하고 금메달

공유
1


쑨양 멋쩍은 남자 자유형 200m 2연패… 2위로 골인하고 금메달

center
23일 오후 광주 광산구 남부대학교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영 남자 자유형200m 결승 경기, 금메달을 차지한 중국 쑨양이 환호하고 있다./뉴시스
중국 쑨양(28)이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200m에서 2연패를 달성했다. 그러나 도핑 회피 의혹 등 끊이지 않는 논란을 불러일으켰던 쑨양의 금메달을 곱지 않은 시선으로 보는 관중도 적지 않았다. 다른 국가팬들과 선수들은 쑨양을 향해 야유를 퍼부었다.

게다가 1분44초93의 기록으로 리투아니아의 다나스 랍시스(1분44초69)에 이어 2위로 터치패드를 찍었으나 랍시스가 부정 출발로 실격처리되면서 쑨양이 금메달리스트가 됐다.
이번 대회에서 남자 자유형 400m 종목 최초로 4연패를 달성한 쑨양은 자유형 200m 우승으로 2관왕에 올랐다.

쑨양은 이날 오전 열린 자유형 800m 예선에서 7분48초12로 전체 8위를 차지하고 결승에 턱걸이해 24일 오후 3관왕에 도전한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