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세계 호랑이, 금세기 동안 2300마리 살해되거나 불법 밀매

공유
0


[글로벌-Biz 24] 세계 호랑이, 금세기 동안 2300마리 살해되거나 불법 밀매

연간 120마리 사라져 멸종위기 직전



center

21세기에 들어 멸종 위기에 처한 2300마리가 넘는 호랑이가 살해되거나 불법 거래된 것으로 나타났다.

비영리 자연보호 단체인 야생 동식물 밀거래 감시 기관 트래픽(Traffic)은 2000년 이후 일주일에 두 마리 꼴로 매년 120마리가 넘는 호랑이가 불법 밀매되었으며 회복될 기미는 전혀 보이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 보고서를 작성한 트래픽의 동남아시아 지역 담당 책임자인 카니타 크리슈나사미(Kanitha Krishnasamy)는 "이러한 수치는 상당히 실망스러운 것으로 우리는 호랑이 보존을 위한 싸움에서 지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1900년경만 해도 지구에는 약 10만마리 이상의 야생 호랑이가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그러나 100년이 조금 지난 2010년 현재 생존해있는 호랑이는 전세계적으로 3200마리인 최저치로 떨어졌다.

그 이후 호랑이 수는 조금 증가했지만 야생에 남아있는 호랑이는 여전히 3900마리에 불과하다.

크리슈나사미 책임자는 "이러한 악의적인 호랑이 밀매는 지속적으로 많은 수의 호랑이 표피, 그리고 뼈의 지속적인 수요 증가에서 그 증거를 찾을 수 있다"고 말했다.

그녀는 성명서에서 "이제 말을 앞세울 시간은 이미 지났다. 호랑이의 멸종을 막기 위해서는 말을 행동으로 바꿔야 한다"고 말했다.


김형근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hgkim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