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협, 815해방대출 출시 17일만에 누적 판매액 200억 돌파

공유
0


신협, 815해방대출 출시 17일만에 누적 판매액 200억 돌파

center
신협중앙회의 815 신용대출 상품 포스터 사진=신협중앙회
신협중앙회가 광복절을 맞아 내놓은 연 8.15% 이자의 중금리 대출 상품인 '815해방대출'이 단시간에 누적 대출 취급액 200억 원을 돌파했다.

신협중앙회는 지난 23일 오전 기준으로 815해방대출이 출시 17일만에 총 2360건, 누계 취급액 205억96000만 원을 돌파했다고 25일 밝혔다. 상품 출시 첫날부터 지금까지 대출 상담 전화가 2000여건에 달하는 등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는 전언이다.
신협의 815해방대출은 높은 고금리 대출로 고통받는 서민·자영업자·직장인 등을 대상으로 1000만원까지 연 3.1~8.15% 이내의 금리로 대출해주는 신용대출 상품이다.

상품을 개발한 정관석 신협중앙회 여신지원팀장은 “대출 상품이다보니 실제 판매 완료까지 어느 정도 시간이 소요되는 것을 감안하면 이례적인 판매 실적"이라며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서민에게 단비와 같은 상품이라는 현장의 반응에 소관팀에서도 바쁘지만 즐겁게 일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신협중앙회는 해당 상품의 전담 콜센터을 운영하고 있으며, 앞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채널을 통해 상품을 알리기 위한 이벤트를 진행하기도 했다.


이효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hj@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