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나경원, "그들의 조국 구하기 위해서 우리 조국 버렸다"

공유
0


나경원, "그들의 조국 구하기 위해서 우리 조국 버렸다"

center
사진=뉴시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4일 "위헌적이고 위법적인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를 이 정권이 왜 끝까지 데리고 가려 할까. 그들이 원하는 사법장악을 확실히 하겠다는 것"이라며 "그들의 조국을 구하기 위해서 우리의 조국을 버렸다"고 규탄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열린 '살리자 대한민국' 문재인 정권 규탄 광화문 집회에서 "사법부를 장악하고 방송을 장악하고 마지막에 선거법을 고쳐서 장기집권하기 위해서, 조국이 핵심인물이기 때문에 놓지 못하는 것이다. 그래서 뭘했나. 바로 조국을 구하기 위해 지소미아 파기 결정을 했다"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조국은 사학을 투기의 수단으로 썼다. 사학을 담보로 해서 사채 빚에 보증을 했다. 이거 배임죄인 것 아시냐. 법으로 처벌해야 되지 않겠나"고 주장했다.

이어 "두 번째가 조국펀드다. 하나는 그걸로 아들딸에게 증여세 포털과 돈을 넘겨주려고 하는 것이다. 이제 와서 헌납한다고 우리가 속겠나" 했다.

또 "세 번째는 부모의 탐욕으로 만든 아이의 가짜 인생이다"라며 "우리가 말하는 것은 다 가짜뉴스라고 한다. 그럼 당당히 밝힐 것이지 청문회 핑계만 댄다"고 성토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