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 엠모바일, 알뜰폰 무제한 요금제 2종 ‘데이터 쉐어링’ 서비스 개시

공유
0


KT 엠모바일, 알뜰폰 무제한 요금제 2종 ‘데이터 쉐어링’ 서비스 개시

세컨드폰·패드 등과 데이터 공유…유심칩 무료 제공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가입 신청시 백화점 상품권도

center
KT의 알뜰폰 자회사 KT 엠모바일이 세컨드 단말기를 사용하는 유저들을 위한 ‘데이터 쉐어링’ 서비스를 개시한다. 사진=KT엠모바일
'알뜰폰 무제한 요금제 가입해 데이터도 나눠쓰고 백화점 상품권도 받고.'

KT의 알뜰폰 자회사 KT 엠모바일(대표 박종진)이 세컨드 단말기를 사용하는 유저들을 위한 ‘데이터 쉐어링’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모(母)회선요금제의 기본 제공 데이터를 자(子)회선에 분할하여 사용할 수 있는 ‘데이터쉐어링’은 지금까지 알뜰폰 업계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데이터 쉐어’ 전용 서비스다. KT 엠모바일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2종에 가입한 고객이라면 누구나 최대 2회선까지 무료로 ‘데이터 쉐어링’ 서비스를 이용해 세컨드폰과 스마트 패드 등을 사용할 수 있다.

기본료 25,300원에 음성 100분, 문자 100건과 무제한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는 ‘LTE 실용 15GB+(기본 제공 데이터 15GB)’와 기본료 36,080원에 음성, 문자, 데이터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는 ‘M 데이터선택 USIM 10GB(기본 제공 데이터 10GB)’에 가입한 고객이라면 누구나 기본 제공량 내에서 자유롭게 데이터를 나눠 사용할 수 있다.

KT 엠모바일은 ‘데이터 쉐어링’ 서비스 개시에 맞춰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가입 신청하는 고객 모두에게 기본료 평생 할인과 함께 백화점 상품권을 증정한다.

전승배 KT 엠모바일 사업운영본부장은 “세컨폰이나 스마트 패드 등 데이터를 사용하는 세컨드 디바이스 사용자가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라며 “KT 엠모바일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고객이라면 누구나 추가 비용 없이 세컨드 디바이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새롭게 준비한 서비스”라고 밝혔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