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졸 신입 연봉 대기업 4086만 원 vs 중소기업 2769만 원

공유
0


대졸 신입 연봉 대기업 4086만 원 vs 중소기업 2769만 원

center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대졸 신입사원 초임 연봉 격차가 더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취업포털 잡코리아에 따르면 하반기 신입직 초임을 밝힌 대기업 125개의 대졸 신입사원 연봉(기본 상여금 포함, 인센티브 제외)은 평균 4086만 원으로 지난해 조사 때의 4048만 원보다 0.9% 오른 것으로 분석됐다.
업종별로는 금융업이 4358만 원으로 가장 높았고 ▲석유화학·에너지 4264만 원 ▲자동차·운수 4163만 원 ▲제조업 4089만 원 ▲기계·철강 4088만 원 ▲조선·중공업 4050만 원 ▲유통·무역 4004만 원 등이었다.

이에 비해, 하반기 대졸 신입직을 채용하는 152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대기업과 같은 기준으로 조사한 결과, 평균 초임은 2769만 원으로 지난해 조사 때의 2790만 원보다 0.8%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연봉 격차는 지난해 1258만 원에서 올해는 1317만 원으로 더 벌어졌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