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외국인투자자 삼성전자 주식 ‘집중 매도’

공유
0


외국인투자자 삼성전자 주식 ‘집중 매도’

center


지난달 외국인투자자의 주식 순매도 규모가 올해 들어 두 번째로 컸으며 특히 삼성전자 주식을 팔아치운 것으로 나타났다.
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외국인투자자들은 지난달 코스피와 코스닥 시장에서 각각 2조2928억 원, 3152억 원어치의 주식을 팔아 순매도 규모가 2조6080억원에 달했다.

이는 지난 5월의 3조508억 원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이 처분한 종목은 삼성전자로, 순매도 금액이 1조1935억 원에 달했다. 전체 코스피 주식 순매도 가운데 52.1%가 삼성전자 주식이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