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직장인 절반 회사에 불만족… 꼰대 많은 직장 가장 싫어

공유
0


직장인 절반 회사에 불만족… 꼰대 많은 직장 가장 싫어

center
직장인 가운데 절반이 현재 직장에 ‘불만족’인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직장인 2017명을 대상으로 ‘재직 중인 회사 근무 만족도’에 대한 설문 결과, 50.2%가 현재 직장에 ‘불만족한다’고 응답했다.

근무 만족도를 ‘점수화’하면 평균 51점으로 낙제점인 것으로 분석됐다.

직장인들은 그 이유로 ‘낮은 연봉’(63.8%·복수응답)을 첫 번째로 꼽았다.
‘부실한 복리후생’(53.9%), ‘불통·꼰대 경영진’(51.6%), ‘과중한 업무’(38.2%), ‘마음 맞는 동료 부재’(19.7%), ‘출∙퇴근의 어려움’(15.3%), ‘상사의 괴롭힘’(13.1%) 등의 순이었다.

‘일하고 싶은 직장’은 복지제도가 잘 되어 있는 회사(67.7%)가 1위를 차지했다.

워라밸이 잘 지켜지는 회사(51.8%) 업무체계가 잘 잡혀 있는 회사(47.7%) 기업 및 개인의 발전 가능성이 높은 회사(45.2%) 연봉을 많이 주는 회사(45.1%) 정년 보장 등 오래 일할 수 있는 회사(36%) 등이었다.

하지만, 실제로 ‘일하고 싶은 직장의 조건을 갖춘 기업’에서 근무한 경험이 있는 직장인은 25.7%에 불과했다.

한편, 입사하기 싫은 회사의 유형은 꼰대가 많고 수직적인 조직문화를 가진 회사(68.5%)였다. 체계 없이 주먹구구식으로 일하는 회사(67.6%), 야근과 주말 출근 등이 당연한 회사(64.9%) 월급이 적은 회사(59.8%), 복지제도가 적고 사용하기 어려운 회사(49.4%) 등이 있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