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기상청 특보] 13호 태풍 링링 경로, 내일 날씨 역대급 엄청난 비…태풍 매미 이후 최악 사라호

공유
9


[기상청 특보] 13호 태풍 링링 경로, 내일 날씨 역대급 엄청난 비…태풍 매미 이후 최악 사라호

기상청 제13호 태풍 '링링경로와 내일 날씨 일기예보 = 세종, 울릉도.독도, 울산, 부산, 대구, 광주, 대전, 인천 강화 서울 제주도 경남 양산 남해 합천 진주 거창 산청 창녕 밀양 김해, 창원), 경상북도, 전라남도(장흥, 화순, 진도, 완도, 강진, 순천, 광양, 여수, 보성, 고흥, 장성, 구례, 곡성), 충청북도, 충청남도(서천, 보령, 태안 제외), 강원도, 경기도(안산, 김포, 시흥 제외), 전라북도(순창, 남원, 전주, 정읍, 임실, 장수)

center
[기상청 특보] 13호 태풍 링링 경로, 내일 날씨 역대급 엄청난 돌풍 매우 많은 비…태풍 매미 이후 최악
[기상청 특보] 13호 태풍 링링 경로 내일 날씨 역대급 엄청난 돌풍 매우 많은 비,

13호 태풍 링링 경로가 한반도 정중앙을 향한상태에서 세력이 매우 커졌다. 오늘 밤 내일날씨부터는 본격적으로 13호 태풍 링링 영향권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13호 태풍 링링 경로 곳못마다 엄청난 비가 예상된다.

기상청 4일 빌표한 제13호 태풍 '링링경로와 내일 날씨 일기예보에서 13호 태풍 '링링(LINGLING)'은 오늘(4일) 15시 현재 중심기압 980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104km/h(29m/s)의 강도 중의 소형 태풍으로 타이완 타이베이 남동쪽 약 45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5km/h로 동북동진하고 있고, 내일(5일) 15시경에는 일본 오키나와 서남서쪽 약 300km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체전선의 위치 변화와 전선 상에서 발달하는 저기압의 강도와 이동경로,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의 발달과 북상속도에 따라, 비가 집중되는 지역과 시점, 강수량의 변동성이 매우 크겠다. 13호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모레까지 중부지방, 남해안, 제주도등에 많은 비가 예상된다.

현재(16시), 정체전선은 중부지방에 위치한 가운데, 정체전선에 동반된 비 구름대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서울.경기도와 충남, 강원북부를 중심으로 비가 내리고 있고, 제주도와 전라도, 경남남해안에는 남풍류에 의한 지형적인 요인과 기류수렴역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고 있다. 호우특보가 발효 중인 경기남부와, 강원영서북부, 제주도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다.
오늘(4일)과 내일(5일)은 정체전선 상에서 발달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겠고, 중부지방은 모레(6일) 낮(15시)까지 이어지겠다. 모레 남부지방은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겠으나 오후(12~18시)에 내륙을 중심으로 대기가 불안정하겠고, 아침(06시)부터 낮(15시) 사이 경상동해안과 제주도에는 남동풍이 강하게 들어오면서 지형적인 영향을 받겠다. 제주도는 모레 오후(15시)부터 북상하는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을 받겠다.

정체전선에 의한 비로 오늘(4일)과 내일(5일)은 정체전선 상에서 발달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다가 남부지방은 내일 밤(18시 이후) 대부분 그치겠으나, 중부지방은 모레 낮(15시)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태풍에 의한 비도 비상이다. 제주도는 북상하는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모레(6일) 오후(15시)부터 비가 오겠다. 레(6일) 오후(12~18시)에 대기불안정으로 남부내륙에는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모레(6일) 아침(06시)부터 낮(15시) 사이 경상동해안과 제주도에는 동풍에 의한 지형적인 영향으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정체전선에 의한 예상 강수량은 6일까지 서울.경기도, 강원북부, 충남, 제주도(5일까지), 서해5도, 북한: 80~150mm(많은 곳 200mm 이상), 강원남부, 충북, (5일까지) 전라도, 지리산 부근, 경남남해안: 30~80mm(많은 곳 120mm 이상) 그리고 경상도(남해안 제외, 5일까지), 울릉도.독도(4일): 10~60mm 등 이다.

내일(5일) 아침 기온은 20~24도(오늘 20~23도, 평년 16~22도), 낮 기온은 26~30도(평년 25~29도), 모레(6일) 아침 기온은 21~25도(평년 16~22도), 낮 기온은 27~31도(평년 25~29도)가 예상된다.

장기간 이어지는 강하고 많은 비, 천둥.번개 유의) 정체전선 상에서 발달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중부지방은 오늘부터 모레(6일) 낮까지, 남부지방은 내일(5일)까지 시간당 30~50mm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또 북상하는 태풍의 영향으로 모레(6일) 오후 제주도를 시작으로 밤에는 남부지방, 7일 새벽에는 전국으로 비가 확대되어 8일 오전까지 이어지면서 장기간 매우 많은 비로 인한 비 피해가 우려된다. 모레(6일)까지 비가 오는 지역은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레(6일) 낮(12시)부터 제주도에서 바람이 차차 강해져 8일 오전까지 제주도와 남해안, 서해안을 중심으로 순간풍속 125~160km/h(35~45m/s)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70~110km/h(20~30m/s)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 내일(5일)까지 전해상에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오늘(4일) 서해상과 동해상에는 바람이 30~45km/h(9~13m/s)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1.0~2.5m로 높게 일겠다.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이 북상함에 따라, 내일(5일) 오후에 제주도남쪽먼바다를 시작으로 모레(6일)부터 8일까지 남해상과 서해상, 제주도전해상을 중심으로 순간풍속 125~160km/h(35~45m/s), 평균풍속 55~90km/h(15~25m/s)의 매우 강한 바람과 4~9m의 매우 높은 물결이 예상된다. 일(5일) 오후부터 제주도와 남해안, 7일부터 서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매우 높은 물결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다.


김대호 글로벌이코노믹 주필/ 경제학 박사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