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중소형 아파트 품격을 위하여' 자이S&D 전문 브랜드 '자이르네' 첫선

공유
0


'중소형 아파트 품격을 위하여' 자이S&D 전문 브랜드 '자이르네' 첫선

오피스텔 브랜드 '자이엘라' 이은 중소형 전용 브랜드 출시 사업 본격화

center
신규 중소형 아파트 브랜드 자이르네 로고. 사진=자이S&D
GS건설의 중소형 주택 전문 자회사 자이S&D는 중소형 아파트를 대상으로 한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 '자이르네'(Xi rene)를 선보였다.

'자이르네'는 GS건설의 아파트 브랜드 '자이'와 '부흥기'를 의미하는 르네상스의 첫 머리글 '르네'를 합친 브랜드명이다.

자이S&D 관계자는 "자이르네이 브랜드는 새로운 중소규모 아파트 '자이르네'의 프리미엄 가치로 입주민의 자산가치를 극대화하겠다는 의지를 반영했다"고 말했다.
로고는 '자이'의 첨단기술과 고급스러운 컨셉트를 그대로 유지하면서 실용적이면서 세련미를 강조했고, '르네'는 누구나 쉽게 발음하고 기억할 수 있는 단어라는 점을 고려했으며 BI도 유려함과 곡선을 살린 디자인 컨셉트로 제작됐다는 설명이다.

자이S&D는 독자 오피스텔 브랜드 '자이엘라'에 이어 중소형 아파트 브랜드 '자이르네'를 보유함으로써 중소형 주택의 개발 사업에 더욱 속도를 붙이게 됐다.

김환열 자이S&D 대표는 "1인가구 증가로 소규모 재건축, 가로주택정비사업 활성화 등 정부 정책에 맞춰 주택시장에서 점차 소규모 주택에 수요는 늘어나고 있다"면서 "자이르네의 출시로 중소형 아파트에서도 특별한 가치를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자이르네' 브랜드는 올해 하반기부터 공급되는 아파트에 적용될 예정이다.


오은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esta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