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10대 그룹 상장기업 이익 반토막에도 인건비는↑

공유
0


10대 그룹 상장기업 이익 반토막에도 인건비는↑

center


상반기 10대 그룹 소속 상장기업의 영업이익이 반토막으로 줄었지만, 인건비는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재벌닷컴이 자산 상위 10대 그룹 소속 85개 비금융 상장기업의 반기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이들 기업의 상반기 매출액은 626조900억 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1.1% 줄고 영업이익은 37조3900억 원으로 44.7%나 감소했다.

반면 급여, 퇴직급여, 복리후생비 등 인건비는 50조9600억 원에서 54조5800억 원으로 7.1% 늘었다.
이에 따라 이들 기업의 매출액에서 인건비가 차지하는 비중은 8.1%에서 8.7%로 높아졌다.

삼성그룹의 경우 상반기 매출이 149조8600억 원으로 작년 상반기보다 5%, 영업이익은 14조7500억 원으로 54.4% 감소했다.

그러나 인건비는 8.8% 늘어난 19조6700억 원이었다. 매출액 대비 인건비 부담은 11.5%에서 13.1%로 상승했다.

SK그룹은 매출액이 114조400억 원으로 5.3%, 영업이익은 6조4500억 원으로 59.7%나 줄었지만 인건비는 6조7600억 원으로 9.2% 늘었다.

현대차그룹은 매출액이 130조6900억 원으로 5.9%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14조7500억 원으로 18.1% 늘었다.

인건비는 2.3% 증가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