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인하대 제조혁신 전문 대학원 신설

공유
0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인하대 제조혁신 전문 대학원 신설

4차 산업혁명 선도할 실무 중심 융합형 인재 양성

center
2020학년도 전문대학원 신설 최종 심사 결과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과 인하대 제조혁신전문대학원이 선정됐다.사진=서울대
교육부는 2020학년도 전문대학원 신설 최종 심사 결과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과 '인하대 제조혁신전문대학원'이 선정됐다고 10일 발표했다.

교육부는 혁신성장을 이끌어 갈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매년 전문대학원 신설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도 대학으로부터 신설 계획을 접수하고 위원회 심사와 실사 등을 거쳐 서울대와 인하대를 선정했다.

전문대학원은 전문 직업 분야 인력 양성에 필요한 실천적 이론의 적용과 연구개발을 주된 교육 목적으로 하는 대학원이다. 일반 대학원이 학문의 기초이론과 학술 연구를 주된 교육 목적으로 하는 반면 전문대학원은 연구된 이론을 활용하는 실천적 전문가를 육성하는데 주안점을 둔다.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은 여러 학문의 기초로 떠오르고 있는 데이터과학 분야의 석·박사 교육과정을 개설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융합형 인재를 양성한다.

인하대 제조혁신전문대학원은 제조업의 혁신 성장을 선도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 신산업 기반이 될 뿌리·스마트융합 분야 전문인력을 양성하며, 이를 위해 산업계와 공동연구를 통한 실무 중심의 석사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교육부 이승복 대학학술정책관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전문 인력 양성이 중요한 시기로, 이번에 신설되는 전문대학원은 학제 간 융합 교육과정과 실무 연계를 통해 혁신성장을 이끌어갈 인재 양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