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지하철 성범죄, 서울 2호선·고속터미널역 ‘최다’

공유
0


지하철 성범죄, 서울 2호선·고속터미널역 ‘최다’

center


최근 5년 동안 성범죄가 가장 많이 일어난 서울 지하철 노선은 2호선, 지하철역은 고속터미널역인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자유한국당 한선교 의원이 경찰청에서 받은 지하철 성범죄 현황에 따르면 2015년부터 올해 7월까지 서울 지하철 성범죄 6999건 중 29.6%인 2069건이 2호선에서 발생했다.
9호선에서는 21.1%인 1479건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1호선 848건, 4호선 756건, 7호선 590건, 3호선 407건, 5호선 288건, 6호선 163건, 8호선 41건 순이었다.

지하철역별로는 올해 1∼7월 고속터미널역에서 가장 많은 56건의 성범죄가 일어났다.

노량진역 24건, 여의도역 23건이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