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손흥민 터졌다…토트넘 구단 득점 랭킹 7위 등극

공유
0


손흥민 터졌다…토트넘 구단 득점 랭킹 7위 등극

center
토트넘의 손흥민(오른쪽 두 번째) 선수 경기 모습.런던=AP연합뉴스
손흥민(27·토트넘)의 2019-2020시즌 첫 골이 마침내 터졌다. 멀티골로 토트넘 득점 랭킹 7위에 올랐다.

멀티골을 포함해 팀이 터뜨린 4골에 모두 관여하며 팀을 무승 늪에서 끄집어낸 그는 경기 최우수선수(MOM)도 선정됐다.
손흥민은 14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홈 경기에서 0-0으로 맞선 전반 10분 팀의 첫 골을 터뜨렸다.

경기 시작 10분 만에 손흥민의 시즌 1호 골로 토트넘은 리드를 잡았다.토비 알데르베이럴트의 패스를 골문 정면에서 이어받아 간결한 터치로 한 번 방향을 바꾼 뒤 왼발 슛을 꽂았다. 손흥민은 이후 터진 토트넘의 모든 골에도 관여하는 맹활약을 펼쳤다. 전반 21분 상대 수비수 파트리크 판 안홀트의 자책골이 나오는 과정에선 오른쪽 측면의 세르주 오리에에게 향한 패스가 결정적이었다. 오리에가 낮게 올린 크로스를 판 안홀트가 발을 갖다 대 자책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의 활약은 후반에도 빛났다. 후반 18분엔 오른쪽 측면에서 상대 수비가 놓친 공을 따내 골키퍼가 나온 틈을 보고 공을 띄워봤으나 바깥 그물을 때려 탄식을 자아냈다. 한 골만 더 기록했다면 재작년 3월 12일 밀월과의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8강전에 이어 토트넘에서의 두 번째 해트트릭을 기록 할 수 있었으나 득점행진은 2골에서 멈췄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