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50대 이상 구직자 희망 직무는 ‘시설관리·경비’

공유
0


50대 이상 구직자 희망 직무는 ‘시설관리·경비’

center
구직자 연령대에 따라 취업을 희망하는 직무가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올해 잡코리아를 통해 구직활동을 한 구직자의 이력서 직무를 연령대별로 분석한 결과, 20대와 30대는 ’사무직’을, 40대는 ‘생산현장 관리’ 직무를, 50대 이상은 ‘시설관리·경비’ 직무의 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가 가장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20대 구직자들의 희망 직무 1위는 ‘사무직’으로 7.8%를 차지했다.

이어 ▲‘경리·회계·재무’ 6.2% ▲‘총무·법무’ 6.2% ▲‘마케팅·광고’ 5.8% 순이었다.

30대 구직자도 ‘사무직’이 7.2%로 가장 많았고 ▲‘총무·법무’ 7% ▲‘경리·회계·재무’ 5.9% ▲‘생산·제조’ 5.8% ▲‘생산현장관리·품질관리’ 5.7% ▲‘마케팅·광고’ 4.9% 순이었다.

40대 구직자는 ▲‘생산현장 관리’ 7.8% ▲‘경리·회계·재무와 ‘생산·제조’ 각각 6% ▲사무직·문서작성 5.5% ▲총무·법무 5.5% ▲영업관리·영업지원 4.4% 순으로 나타났다.

50대 이상은 ‘시설관리·경비직’이 9.2%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생산·제조’ 8.5% ▲‘생산현장 관리·품질관리’ 6.2% ▲‘기획·전략’ 4.7% ▲‘포장·가공’ 4.3% ▲‘총무·법무’ 4% 순으로 나타났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